양평군청이 런던장애인올림픽 시각유도 금메달리스트 최광근 선수에 이어 이민재 선수를 신규 영입했다.

2010년 창단된 양평군청 유도 실업팀은 창단 당시 시각유도 최광근 선수를 입단시킨 이래 올해 시각장애 이민재 선수를 추가 영입했다.

최광근 선수는 입단 이후 안정된 환경에서 훈련에 매진해 장애·비장애 대회에 두루 출전하며 실력을 쌓아왔고 지난 2012 런던장애인올림픽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지난 해 전국실업유도대회 단체전에서 정상을 차지한 바 있는 양평군청 유도선수단은 총 8인(코치 1인, 선수 7인)으로 구성돼 있다.

지난 6일 양평군청 회의실에서 열린 ‘ 양평군청 직장운동경기부 - 유도·씨름·육상 선수단 결단식’에서 채성훈 유도 감독대행은 이민재 선수의 입단에 대해 “열심히 훈련에 임하는 이민재 선수의 열정과 노력을 보고 군청 관계자가 가능성을 높이 평가한 것 같다.”며 “이번 이민재 선수의 입단을 통해 보다 많은 실업팀이 장애인 선수를 받아들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비장애인 실업팀에서 활동하고 있는 선수는 IBK기업은행 사격팀 최수근(청각) 선수, 대구백화점 사격팀 김태영(청각) 선수, 창원시청 사격팀 김기현(청각) 선수, 김천시청 배드민턴팀 신현우(청각)·신경덕(청각) 선수, 안산시청 유도팀 홍은미(청각)선수, 경상북도청 볼링팀 안성조(청각)선수, 수원시청 탁구팀의 이창준(청각) 선수 등이 있다.